‘라디오스타’ 이승훈, “YG에 선배 별로 안 남아”…폭탄 발언에 깜놀

입력 2019-06-12 23:51

제보하기

(출처=MBC '라디오스타' 방송캡처)

젝스키스의 은지원이 가장 좋아하는 후배로 위너를 꼽았다.

12일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는 ‘만나면 좋은 친구’ 특집으로 은지원, 규현, 강승윤, 이진호가 출연해 다양한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은지원은 “위너의 송민호를 챙기는 이유는 낙동강 오리알 같은 느낌이기 때문에 겉돌지 말라고 챙기는 거다”라고 말문을 열었다.

이에 강승윤은 “제가 보기에도 위너를 잘 챙겨 주시는 거 같다. TV에서 위너 언급을 자주 해주신다”라고 동조했다.

이승훈 역시 “위너를 가장 잘 챙겨주시는 선배님이다”라며 “지금 회사에 선배님들이 몇 분 안 남아 계신다”라고 폭로해 주변인들을 놀라게 했다.

한편 은지원과 위너는 YG엔터테인먼트 소속이다.

  • 공감해요
  • 추천해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단독 아시아나항공 인수에 범현대가 자금 모인다
  • 2
    전현무, 이혜성과 열애 인정 후 첫 공식석상…열애 질문에 “적절치 않은 것 같아”
  • 3
    ‘우사다’ 박연수, 이혼녀가 남자를 만날 때…“제일 예뻐요” 칭찬에 감동

사회 최신 뉴스

  • 1
    전국체전ㆍ장애인체전 동반 종합우승 기여…서울시, 직장운동경기부 포상
  • 2
    서울시-애경산업, 생활용품 나눔 ‘희망꾸러미’ 행사 개최
  • 3
    서울시, 1744년 한양도성 혜화문 옛 현판 복원 완료…22일 제막식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