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외국인, '갑자기 분위기 트로트'…"사랑의 콩깍지 씌어버렸어"

입력 2019-05-23 11:22

제보하기

대한외국인 속 깜짝 무대

대한외국인, 분위기 바꾼 트로트

(사진=MBC every1 방송화면 캡처)

대한외국인의 깜짝 트로트 무대가 주목받고 있다.

지난 22일 방송된 MBC every1 '대한외국인'에서는 최근 종영된 트로트 가수 오디션 프로그램에서 맹활약한 가수 홍자와 김나희가 출연했다. 이날 두 사람은 대한외국인의 주 코너인 문제 맞히기 대결에 참가함과 동시에 다양한 주제의 이야기를 풀어내며 시청자를 사로잡았다.

특히 가장 화제가 된 장면은 이들이 꾸민 무대. 진행자로 나선 조우종의 깜짝 제안에 즉석에서 장윤정의 곡 콩깍지를 부른 두 사람은 특유의 가창력과 끼를 선보이며 함께 출연한 패널들의 박수갈채를 받았다. 자칫 지루하게 느껴질 수 있는 문제 맞히기 대결에 있어 완벽한 분위기 전환에 성공한 것.

한편 대한외국인은 매주 수요일 20시 30분에 시청자를 찾아간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총선] 비슷한 시기에 같은 지역인데… 여론조사 20%P 차이
  • 2
    ‘대량 실업’에 조급해진 트럼프...OPEC+ 중재 안 먹히니 ‘관세 카드’
  • 3
    소득 줄었어도 못 받고, 늘었는데 받고…재난지원금 선정기준 논란

사회 최신 뉴스

  • 1
    [내일날씨] 포근하고 맑음…일교차는 커
  • 2
    '복면가왕' 랍스타는 원더걸스 혜림, 7년째 연애 중…남자친구는 태권도 선수 신민철
  • 3
    강하늘 공식입장, 이태은과 열애설 부인… '신흥무관학교'서 만나 2년 열애? "사실 무근"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