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조현민, 테슬라 운전 중 추돌사고…음주운전 NO “브레이크 밟은 것만 기억”
입력 2019-05-21 19:35

조현민 전 대한항공 전무가 교통사고로 경찰 조사를 받았다.

21일 오전 11시43분쯤 서울 중구 세종대로 대한문 앞 횡단보도에서 조 전 전무가 몰던 테슬라 차량이 앞서가던 쏘나타 차량을 들이받았다.

두 운전자 모두 별다른 부상은 없는 것으로 알려졌으며 조 전 전무를 상대로 진행한 간이 음주운전 검사에서는 음성반응이 나왔다.

조 전 전무는 한겨레를 통해 사고 당시 상황이 전혀 기억나지 않는다고 밝히며 “브레이크를 밟은 것만 기억난다”라고 전했다.

경찰은 이번 추돌사고가 안전거리를 지키지 않아 발생한 사고로 보고 있으며 조 전 전무 역시 전방주시 소홀 혐의를 인정하고 보험사를 통해 사건을 처리할 예정이다.

한편, 조현민은 조양호 전 한진그룹 회장의 둘째 딸로 한진그룹 새 오너인 조원태 회장의 동생이기도 하다. 지난해 3월 물컵 갑질 논란으로 대한항공 전무직에서 물러난 바 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