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 대통령, “최저임금·탄력 근로제 관련 법안 국회 통과시켜 달라”

입력 2019-04-16 16:25

제보하기
홍영표 “5·18 진상규명조사위에 한국당 추천위원 임명될 수 있도록 하겠다”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숙 여사가 16일 오후 서울공항에서 더불어민주당 이해찬 대표, 노영민 비서실장 등 환송인사와 이동하고 있다. 문 대통령은 취임 후 처음으로 중앙아시아 3국(투르크메니스탄·우즈베키스탄·카자흐스탄)을 순방한다.(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은 16일 여당 지도부에게 최저 임금 결정 구조 개편과 탄력 근로제 개선 관련 법안을 통과시켜 달라고 요청했다.

윤도한 청와대 국민소통수석은 서면브리핑을 통해 문 대통령이 이날 중앙아시아 3개국 순방 출국 길에 환송 나온 더불어민주당 이해찬 대표와 홍영표 원내 대표를 만나 이같이 말했다고 전했다.

문 대통령은 여야 합의가 어려우면 중앙아시아 순방을 마치고 돌아와서 여야정 협의체를 가동해 쟁점 사안들을 해결하는 게 좋겠다는 뜻도 밝혔다.

또 문 대통령은 5월 18일이 오기 전에 ‘5·18 광주 민주화 운동 진상 규명 조사위원회’ 구성을 마무리 지을 것을 당부했다.

이에 대해 홍 대표는 “군 경력도 조사위원 자격 요건에 포함하는 방향으로 법을 개정해 자격 미달로 탈락한 자유한국당 추천 위원이 조사위원에 임명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답했다.

이 밖에 문 대통령은 “강원도 산불 피해 복구에 국민이 대단한 역할을 했다”며 “복구에 차질이 없도록 모든 조치를 취하라”고 윤종인 행정안전부 차관 등에게 지시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오산시 코로나19 확진자 동선…수원 영통 부근-병점 등 '화성시 두번째 확진자와 접촉'
  • 2
    오산시, 첫 코로나 확진자 발생 '외삼미동 더삽파크시티 거주자'…오산시청 홈페이지 '마비'
  • 3
    [종합2보] 방역당국 "코로나19 25번 환자, 면역저하 상태서 재발 추정"

정치·경제 최신 뉴스

  • 1
    중국 난징공항서 발 묶였던 한국인 승객 78명, 지정 격리 해제
  • 2
    미국, '코로나19' 확산에 아세안 특별정상회의 연기
  • 3
    WHO, '코로나19' 글로벌 위험도 '매우 높음'으로 격상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