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타는 청춘’ 강수지, 김국진과의 결혼생활…“50대는 20대 같지 않다”

입력 2019-04-02 23:51

제보하기

(출처=SBS '불타는 청춘' 방송캡처)

가수 강수지가 남편 김국진과의 결혼 생활을 전했다.

2일 방송된 SBS ‘불타는 청춘’에서는 ‘2019 불타는 청춘 콘서트’를 위해 강수지가 10개월 만에 ‘불청’을 찾았다.

이날 강수지는 “김국진 씨는 오늘 스케줄이 있어서 나중에 올 거다”라며 “사는 건 다 똑같다. 결혼해도 똑같다”라고 쏟아지는 결혼 질문에 대답했다.

강수지는 “아직은 김국진 씨와 싸운 적이 없다. 안 싸우려고 결심했다. 나는 내 맘대로 살고 오빠는 오빠 마음대로 사니 싸울 일이 없다”라며 “여행은 잘 안 다닌다. 주로 집에 있다”라고 결혼 생활을 전했다.

이어 강수지는 “결혼하니 내 편이 하나 더 생긴 느낌이다. 늘 같이 집에 있으니. 아빠도 나도 아팠는데 동반자가 있는 게 안심도 되고 좋다”라며 “신혼이라 특별할 거라 생각하지만 50대의 결혼은 20대와 다르다. 그냥 편안하다”라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강수지는 “결혼하고 ‘불청’을 같이 봤다. 우리 없이도 잘 논다는 생각을 했다”라고 말해 폭소케 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출근길] 한국 축구, 호주 꺾고 9회 연속 올림픽 진출·골목식당 백종원, 감자탕집 아들에 "요리 접고 다른 일 해라"·이하이, 메이크어스와 전속계약?·유튜버 하늘 회사 리뷰 논란·엑스원 팬들, CJ ENM에 "새 그룹 결성 책임져라" (문화)
  • 2
    [설날 가이드] 2020년 설날 인사 문구, 직장동료·친구·부모님 설날 인사말…이렇게 보내세요
  • 3
    故남보원, 오늘(23일) 발인…'넘버원' 영면에 들다

사회 최신 뉴스

  • 1
    [종합] 검찰 중간간부 대폭 물갈이…‘청와대ㆍ삼바’ 부장검사는 잔류
  • 2
    시민감사옴부즈만委, 지난해 3348건 고충 민원 검토… 817건 원스톱 처리종결
  • 3
    속보 검찰, 최강욱 비서관 업무방해 혐의 불구속 기소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