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정호 SK텔레콤 사장 "내달 5일 5G 본격 서비스… 새 시대 열겠다"

입력 2019-03-26 10:57수정 2019-03-26 16:24

제보하기

▲박정호 SK텔레콤 사장이 올해 사업전망에 대해 설명하고 있다. (조성준 기자 tiatio@)

박정호 SK텔레콤 사장이 5G를 통해 새로운 시대를 열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SK텔레콤은 26일 서울 중구 을지로 T타워 SK텔레콤 본사 4층 수펙스홀에서 제35기 정기주주총회를 개최했다. 이날 박 사장은 “올해는 5G서비스가 출시하며 4차산업혁명을 여는 원년”이라며 “대한민국 국민의 경제적 활력을 제공하는 여러 가지 경제의 촉발점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날 SK텔레콤은 소통을 강화하는 주주총회로 진행했다. 의사봉은 없었으며 박 사장과 4개의 사업부장이 직접 사업 프레젠테이션을 진행했다. 특히 주주들에게는 자유롭게 의견을 제시하도록 해 경영진과의 소통을 강화했다.

이날 박 대표와 4대 사업부장(유영상 MNO사업부장, 윤원영 미디어사업부장, 최진환 보안사업부장, 이상호 커머스사업부장)은 직접 프레젠테이션을 통해 사업을 소개했다.

SK텔레콤은 내달 5일 5G 서비스를 본격화한다고 밝혔다.

유영상 MNO사업부장은 “전 MNO조직이 5G 퍼스트 선언을 준비하고 있다”며 “네트워크 진화가 아닌 새로운 BM기회를 제공해 압도적인 1등 사업자로 거듭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이번 주주총회 안건은 △김석동 전 금융위원장의 사외이사 선임 △주식매수선택권부여 △2018년 재무제표 확정 등이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송혜교 건물, '급매'로 나왔다…송중기집 철거 소식도 '재조명'
  • 2
    [출근길] 송중기 집 철거·미스터트롯 김호중 개별 활동 결정·백성현 25일 결혼·김건모 "가세연에 손해배상 청구할 것"·김민규 코로나19 음성 판정 (연예)
  • 3
    셀레나 고메즈, 조울증 첫 고백…“미국 최고 정신병원 찾았다”

기업 최신 뉴스

  • 1
    5년간 벤처투자기업 기업가치, 총 124조…SK하이닉스의 두배
  • 2
    과기정통부, '소셜 로봇의 미래' 책자 발간
  • 3
    국내 기술로 세계적 수준 'AI 반도체' 개발…전력효율 10배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