흥아해운, 보통주 53.1% 감자 결정

입력 2019-03-22 17:23

제보하기

흥아해운은 재무구조개선 및 결손금 보전을 위해 보통주 9326만7798주(53.10%)에 대한 차등 감자를 결정했다고 22일 공시했다. 감자 후 발행주식 수는 8237만5632주이며, 감자 기준일은 6월 5일이다.

한국거래소 유가증권시장본부는 이와 관련 흥아해운에 대해 오는 25일 오전 9시까지 매매거래를 정지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송혜교 건물, '급매'로 나왔다…송중기집 철거 소식도 '재조명'
  • 2
    [출근길] 송중기 집 철거·미스터트롯 김호중 개별 활동 결정·백성현 25일 결혼·김건모 "가세연에 손해배상 청구할 것"·김민규 코로나19 음성 판정 (연예)
  • 3
    'K-방역' 지원 나선 무역협회…마스크ㆍ진단키트 수출 기업 홍보

증권 · 금융 최신 뉴스

  • 1
    현대바이오 日 합작사 '비타브리드재팬', 지난해 매출 960억 돌파···전년비 40%↑
  • 2
    [특징주] 진양제약, 코로나19 혈장치료 완치 소식에 혈장 관련 특허 보유 부각 ‘강세’
  • 3
    이에스브이, 자율주행 기능 강화 ‘인텔리전스 초고해상도 플랫폼' 선행 개발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