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앙오션, 조선업 수주 회복에 가동률 100%…실적 개선 기대

입력 2019-03-22 13:55

제보하기

중앙오션은 조선업황 회복에 따른 수주증가로 올해 본격적인 실적개선이 예상된다고 22일 밝혔다.

중앙오션은 조선기자재 및 플랜트사업을 영위하는 회사다. 초대형 선박의 선수, 선미, 프로펠러 보스, 엔진룸 등 선박의 9개 부분에 특수제작이 요구되는 블록제조에 특화됐다. 국내업체 가운데 ISO9001, QHSAS18001 등 국제적인 인증서를 모두 보유하고 있다.

회사 관계자는 “주요 고객사인 현대중공업과 현대미포조선의 수주 증가에 따라 블록제조 수주가 크게 증가해 가동률이 100%에 달하고 있다”며 “전년 대비 2배 가량의 매출액 성장이 가능할 것으로 보인다”고 전망했다.

중앙오션은 6월 결산 기준으로 이미 지난 반기에 134억 원의 매출액을 기록했다. 이는 지난해 연간 매출액(140억 원)에 버금가는 수준이다. 이어 수주증가를 기반으로 3개 분기 연속 영업흑자를 기록하기도 했다.

  • 공감해요
  • 추천해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구멍난 집값 모니터링] 섣부른 규제 완화에… 불붙은 부산 주택시장
  • 2
    [오늘의 청약일정] 부산 해운대구 '센텀KCC스위첸' 등 4곳서 1순위 접수
  • 3
    [환율 전망] 무역협상ㆍ홍콩 불확실성…“원화 약세 가능성↑”

증권 · 금융 최신 뉴스

  • 1
    EDGC, 경도인지장애 치매 국책과제 참여
  • 2
    서진시스템, 정내혁 대표이사 신규 선임ㆍ233억 채무보증 결정
  • 3
    디지털대성, 3분기 누적 영업익 202억…“창사 이래 최대”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