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센, 자회사 결산 지연으로 감사보고서 제출 연기

입력 2019-03-22 08:13

제보하기

코센이 감사 절차가 완료되지 않아 감사보고서 제출 및 공시가 지연되고 있다고 22일 밝혔다.

코센의 감사보고서 제출 예정일은 주주총회 1주일 전인 21일까지다. 코센의 경우, 자회사 가치 평가가 조금 늦어지고 있어, 감사보고서 제출이 차주로 미뤄진 것으로 알려졌다.

회사 관계자는 “투자회사에 대한 가치평가 관련 자료가 다소 늦게 제공되어 감사보고서 제출이 조금 연기가 된 것으로 보인다”며 “그 외에 특별한 문제는 없으며 감사보고서가 수령되는 즉시 공시하겠다”고 설명했다.

스테인리스강관 전문업체인 코센은 올 초에는 바이오제닉스코리아, 유펙스메드의 지분을 확보해 본격적으로 바이오, 헬스케어, 개량신약 등으로 사업영역을 확장하고 있다. 최근 신규 사업 강화를 위해 신규 이사진 인사를 단행하기도 했다. 미국 포스트서지칼의 한순갑 박사와 삼정KPMG 오명식 고문을 사내이사 후보로 선임했고 류길재 전 통일부 장관, 정명희 가천대학교 암센터장을 사외이사로 영입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송혜교 건물, '급매'로 나왔다…송중기집 철거 소식도 '재조명'
  • 2
    [출근길] 송중기 집 철거·미스터트롯 김호중 개별 활동 결정·백성현 25일 결혼·김건모 "가세연에 손해배상 청구할 것"·김민규 코로나19 음성 판정 (연예)
  • 3
    'K-방역' 지원 나선 무역협회…마스크ㆍ진단키트 수출 기업 홍보

증권 · 금융 최신 뉴스

  • 1
    이에스브이, 자율주행 기능 강화 ‘인텔리전스 초고해상도 플랫폼' 선행 개발
  • 2
    앱클론, 코로나19 항체치료제 개발 스웨덴 HPA와 공동 대응
  • 3
    “재난시 금융지원, 중대한 하자 없으면 OK”…금융사 면책제도 대폭 개편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