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안녕하세요’ 배윤정, 센 언니 오해 아냐…효민 “매일 세고 매일 무서워”
입력 2019-02-19 00:50

(출처=KBS2 '안녕하세요' 방송캡처)

안무가 배윤정의 센 언니 이미지에 대해 언급했다.

18일 방송된 KBS2 ‘안녕하세요’에서는 배윤정이 출연해 센 언니 이미지에 대해 오해가 아니라고 전했다.

이날 배윤정은 “센 언니로 오해받아 속상한 적은 없었냐”는 질문에 “그런 적은 없었다. 센 건 오해가 아니다”라고 말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티아라로 활동하며 배윤정과 오랜 시간 함께 했다는 효민 역시 “언니는 매일 세고 매일 무서웠다”라고 증언해 눈길을 끌었다.

특히 효민은 ‘Bo Peep Bo Peep’ 활동 당시를 떠올리며 고양이 안무를 더 고양이처럼 하라고 혼나기도 했다고. 효민은 “고양이처럼 했더니 반응이 좋아서 그다음부터는 시키는 대로 했다”라고 털어났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