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코나아이, 카카오뱅크와 체크카드 2차 공급 계약 체결
입력 2019-02-14 10:28

▲카카오뱅크와 체크카드 2차 공급계약 (사진제공=코나아이)

코나아이가 카카오뱅크와 체크카드 2차 공급 계약을 맺었다고 14일 밝혔다.

코나아이는 카카오뱅크 출범과 동시에 체크카드 공급자로 선정돼 약 2년간 체크카드를 공급해왔다. 이번 2차 계약 기간은 2년이며, 양사 합의 하에 1년 단위로 갱신할 수 있다.

1998년 문을 연 코나아이는 자체 개발 COS(Chip Operating System)를 토대로 세계 금융ㆍ통신ㆍ공공 부문에 결제ㆍ인증ㆍ보안 관련 토탈 솔루션을 제공해 온 글로벌 핀테크 기업이다. 2017년에는 충전형 카드인 코나카드를 론칭해 일반 카드 사용자 및 기업, 공공기관 등을 대상으로 한 카드 서비스 사업도 하고 있다.

손재환 코나아이 사장은 “국내 대표 모바일은행 카카오뱅크와 카드 공급 재계약을 맺게 돼 기기쁘다”며 “이번 계약은 코나아이 IC칩 사업에 안정적인 기반이 마련됐다는 점에서 의미가 있고, IC칩 사업 확대에 더욱 박차를 가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