승리, 버닝썬 이어 라멘 사업 이사직도 사임…“군복무 위한 정리일 뿐”

입력 2019-02-11 18:52

제보하기

(사진제공=YG엔터테인먼트)

빅뱅의 승리가 클럽 버닝썬에 이어 라멘 사업에서도 물러났다.

11일 SBS funE에 따르면 승리는 최근 아오리라멘의 사내이사직에서 사임했다. 해당 라멘집은 국내는 해외에서도 큰 인기를 누리며 연매출 1000억 원이 넘는 것으로 알려졌다.

아오리라멘의 법인인 아오리에프앤비 등기부등본에 따르면 승리는 지난 1월 21일 사내이사직에서 사임해 지난 7일 등기를 마쳤다. 버닝썬 역시 알려진 것처럼 24일 이사직에서 물러났다.

이에 일각에서는 최근 불거진 각종 논란에 꼬리 자르기가 아니냐는 비판도 있었으나, YG엔터테인먼트 양현석 회장은 “승리의 현역 군입대가 다가오면서 군복무에 관한 법령을 준수하기 위함”이라고 설명했다.

90년생인 승리는 군복무 중인 빅뱅의 멤버들의 뒤를 이어 오는 3~4월 중 입대를 앞두고 있다. 클럽과 라멘 사업의 이사직을 내려 두는 것도 입대를 위한 정리 과정일 뿐이라는 설명이다.

한편 최근 승리가 운영하고 있는 클럽 ‘버닝썬’이 경찰과의 유착관계 및 ‘물뽕’ 등 성범죄 논란으로 큰 파장을 일으켰다. 이에 승리는 실질적으로 경영에 관여하지 않았다고 밝히면서, 사내 이사였던 만큼 책임을 피하지 않겠다고 사과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복면가왕' 록키, 유력후보 클릭비 하현곤…성형 의혹에 "99% 의학의 힘" 쿨한 인정
  • 2
    '반달 프린스'는 마리클 리 "…가왕 '주윤발'은 위너의 강승윤?
  • 3
    [출근길] '부부의 세계' 시청률·마스크 제작 김보성, 또 대구行·손흥민 귀국, 영국 코로나19 '확산세'·지민 1위 外 (연예)

사회 최신 뉴스

  • 1
    [출근길] '부부의 세계' 시청률·마스크 제작 김보성, 또 대구行·손흥민 귀국, 영국 코로나19 '확산세'·지민 1위 外 (연예)
  • 2
    [출근길] 트럼프 뉴욕 등 강제격리 검토·사회적 거리두기 주말 KTX 운행 감축·한국 코로나19 확진자 순위 外 (사회)
  • 3
    서울시, 4월 1일부터 5인 미만 소상공인 사업체에 고용 유지 지원금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