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재인 대통령 "설 연휴에 국민 안전 챙긴 공직자에 감사"

입력 2019-02-06 21:23

제보하기
페이스북에 설 연휴 마무리하는 소감 밝혀

▲문재인 대통령.

문재인 대통령이 6일 설 연휴를 마친 소감을 밝혔다.

문 대통령은 이날 페이스북에 "설 연휴가 지나가고 있다"며 "아쉬운 것들은 훌훌 털어내고 가족과 나눈 즐거움을 간직하며 희망차게 봄을 맞이하면 좋겠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특히 연휴 동안 국민의 안전을 위해 수고한 공직자들에게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

문 대통령은 "설을 앞두고 구제역이 발생해 걱정이 많았는데 이동이 많은 연휴 기간에 확산을 막아내 다행"이라며 "설을 반납하다시피 하고 1300만 마리가 넘는 소와 돼지에 백신 접종을 마친 공무원들과 수의사들께 각별한 고마움을 전한다"고 말했다.

이어 "축산 농민들께서도 수고 많으셨다"고 덧붙였다.

또한 문 대통령은 "교통사고 사망자 수도 작년에 비해 절반으로 줄었다"며 "명절 때마다 국민들의 안전한 명절을 위해 자신과 가족들의 명절을 희생하고 비상근무에 임하는 경찰관과 소방관들께도 국민들을 대신해 특별히 감사드린다"고 전했다.

문 대통령은 "자신의 가족처럼 국민들의 안전을 챙긴 공직자들이 있어 설 연휴가 좀 더 안전할 수 있었다"며 "모두에게 감사드리면서 행복한 명절이 행복한 일상으로 이어지길 기원한다"라고 강조했다.

▲문재인 대통령 페이스북 캡처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렘데시비르’ 국내 긴급승인 임박…국산 코로나19 치료제, 임상 속도가 성공열쇠
  • 2
    부부의 세계 방심위, ‘권고’ 처분받은 이유…부부 폭행 장면 등 재방송이 문제
  • 3
    오재원 스윙 논란, “욕먹는 거 안다” 어땠기에?…美 야구 팬들도 갑론을박

정치·경제 최신 뉴스

  • 1
    스페이스X, 기상 악화로 첫 민간 유인우주선 발사 연기…30일 2차 시도
  • 2
    [상보] 국제유가, 미·중 긴장 고조에 급락…WTI 4.5%↓
  • 3
    [상보] 뉴욕증시, 경제 재개 기대 등에 급등…다우 2.21%↑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