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재인 대통령 "설 연휴에 국민 안전 챙긴 공직자에 감사"

입력 2019-02-06 21:23

페이스북에 설 연휴 마무리하는 소감 밝혀

▲문재인 대통령.

문재인 대통령이 6일 설 연휴를 마친 소감을 밝혔다.

문 대통령은 이날 페이스북에 "설 연휴가 지나가고 있다"며 "아쉬운 것들은 훌훌 털어내고 가족과 나눈 즐거움을 간직하며 희망차게 봄을 맞이하면 좋겠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특히 연휴 동안 국민의 안전을 위해 수고한 공직자들에게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

문 대통령은 "설을 앞두고 구제역이 발생해 걱정이 많았는데 이동이 많은 연휴 기간에 확산을 막아내 다행"이라며 "설을 반납하다시피 하고 1300만 마리가 넘는 소와 돼지에 백신 접종을 마친 공무원들과 수의사들께 각별한 고마움을 전한다"고 말했다.

이어 "축산 농민들께서도 수고 많으셨다"고 덧붙였다.

또한 문 대통령은 "교통사고 사망자 수도 작년에 비해 절반으로 줄었다"며 "명절 때마다 국민들의 안전한 명절을 위해 자신과 가족들의 명절을 희생하고 비상근무에 임하는 경찰관과 소방관들께도 국민들을 대신해 특별히 감사드린다"고 전했다.

문 대통령은 "자신의 가족처럼 국민들의 안전을 챙긴 공직자들이 있어 설 연휴가 좀 더 안전할 수 있었다"며 "모두에게 감사드리면서 행복한 명절이 행복한 일상으로 이어지길 기원한다"라고 강조했다.

▲문재인 대통령 페이스북 캡처

  • 공감해요
  • 추천해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이마트, 이갑수 대표 교체...대규모 인사 나선다
  • 2
    [추천!경매물건] 서울 양평동3가 양평동6차현대 601동 903호 등
  • 3
    [부동산 e!꿀팁] 주택 매입까지 걸리는 시간 계산하려면?

정치·경제 최신 뉴스

  • 1
    "통제 불능이었다"…보잉, 추락사고 737맥스 결함 은폐 의혹
  • 2
    “‘문재인 케어’로 건강보험 재정적자 늘고 고갈 시기 앞당겨져”
  • 3
    9월 원화 실질실효환율 1.78% 급등, 상승률 60개국중 3위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