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지주, 오렌지라이프 자회사 편입

입력 2019-02-01 15:44

신한지주는 오렌지라이프를 자회사로 편입한다고 1일 공시했다. 지분율은 59.1%다. 이로써 신한지주의 자회사 수는 14개에서 15개로 늘었다.

  • 공감해요
  • 추천해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한승우 누구? '누나 한선화와 180도 다른 분위기' 눈길
  • 2
    토스, ‘세렌디뷰티 탄산팩’ 행운 퀴즈 등장…‘에이프릴 □□’ 정답은?
  • 3
    ‘옥탑방의 문제아들’ 화성 연쇄살인 사건, 사건 현장의 ‘허수아비’에 적힌 문구는?

증권 · 금융 최신 뉴스

  • 1
    신한금융투자, ‘알파에 프로포즈하다 시즌2’ 실시
  • 2
    한진중공업, 4025억에 동서울터미널 매각
  • 3
    삼성화재, 내달 14일 기업설명회(IR) 개최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