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상한 나라의 며느리’ 최현상, 아들 탯줄 자르며 눈물…이현상에 “고생했다”

입력 2019-01-31 22:11

제보하기

(출처=MBC '이상한 나라의 며느리' 방송캡처)

최현상이 아들 복덩이를 만나고 감동의 눈물을 흘렸다.

31일 방송된 MBC ‘이상한 나라의 며느리’에서는 최현상-이현승 부부의 출산기가 그려졌다.

이날 이현상은 제왕절개로 출산에 돌입했다. 이현승이 수술실로 들어간 뒤 최현상은 “정말 긴장된다”라며 긴장하는 모습을 보였다.

스튜디오 영상을 통해 아들 복덩이가 태어나는 과정을 처음으로 본 최현상은 당시의 벅찬 감정이 되살아나는 듯 눈물을 보이기도 했다.

우렁찬 울음소리와 함께 태어난 복덩의 탯줄을 자른 최현상은 아내 이현승에게 “너무 예쁘다. 고맙다. 고생했다”라며 눈물을 보였다.

최현상은 “정말로 제가 태어나 이런 감정을 느껴볼 수 있다는 것이 제가 받은 가장 큰 축복 중에 하나같다”라며 아들과 마주한 첫 느낌을 전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채리나 심경, 시험관 시술 실패에 눈물…2세에 대한 애틋함 “미안해요”
  • 2
    [증시 키워드] 코로나19 테마 휴식(?)…진단키트ㆍ혈장관련주 조정 이어질까
  • 3
    이병헌 간식선물, 아내 이민정과 퇴근길도 함께…'로맨틱의 정석'

사회 최신 뉴스

  • 1
    [이시각 연예스포츠 핫뉴스] 이병헌 간식선물·현영 집공개·채리나 심경·메시 가짜뉴스
  • 2
    의정부시청, 28·29번째 코로나19 확진자 동선 공개 '신곡2동 거주 부부'…'강원도 고성行'
  • 3
    EBS 틀어놓고 ‘딴짓’…첫 온라인 개학 지켜본 학부모들 “사교육 의존할 수밖에”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