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포토] 전명규 교수와 빙상계 성폭력 피해자가 주고받은 문자메시지
입력 2019-01-21 12:32   수정 2019-01-21 12:36

여준형 젋은빙상인연대 대표와 박지훈 변호사, 손혜원 국회의원이 21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 정론관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빙상계 성폭력 피해를 추가로 폭로했다. 이들은 피해자들의 2차 피해 우려로 실명을 공개하지 않았다. 사진은 피해자와 전명규 한체대 교수가 나눈 문자메시지. 오승현 기자 story@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