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연수, 이번에는 ‘퍼포먼스’ 도전? “제발” 외치며 웨이브 5000번 연습도

입력 2019-01-19 17:44

(리틀빅픽처스)

배우 하연수가 이번에는 노래와 춤에 도전한다.

하연수는 19일 영화 ‘그대 이름은 장미’ 무대인사를 가졌다.

영화 속 하연수는 장미(유호정)의 젊은 시절을 연기한다. 극중 장미는 가수를 꿈꾼다. 무대와 연습실에서 ‘너만의 장미’ ‘그대 이름은 장미’ 등을 부른다. 춤도 춰야했기에 노력도 했다.

하연수는 복수의 매체와 인터뷰를 통해 자신은 엄청난 몸치여서 ‘최대치’를 발휘했다고 했다. 춤 잘 추는 친구에게 “제발 웨이브가 되게 해달라”고 부탁까지 했다고. 웨이브만 5000번은 한 것 같다는 게 하연수의 말이다.

앞서 하연수는 뮤직드라마 ‘몬스타’에서도 노래와 기타 연주 등을 선보인 바 있다. 당시에도 하연수는 오전 10시부터 오후 10시까지 12시간 내내 방에서 기타연습만 했다고 알려졌다.

  • 공감해요
  • 추천해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노란색 이거 뭐야?“ 해외서 화제된 한국 맥도날드 '일회용 컵'…알고 봤더니
  • 2
    ‘피디수첩’ 이해인, ‘아이돌학교’ 조작의 진실…창문 깨고 탈출‧하혈하는 연습생까지
  • 3
    ‘2019년 10월 모의고사’ 이투스, 실시간 등급컷 공개…국어94-수학(가)93-수학(나)75

사회 최신 뉴스

  • 1
    조규남 단장, 2부 하위에서 ‘3연준’ 이룬 씨맥 예우 없었다…“무조건 잘라”
  • 2
    ‘마법의 성’ 구본승 촬영 때문에 119 구조대·소방차까지 동원
  • 3
    스타쉽·MBK엔터테인먼트, ‘프로듀스 x101’서 '기막힌' 편차에 개입? “알파고가 아니고서야”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