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정태 음주운전 추태, 공포의 순간…"운행중인 대중교통, 핸들까지 꺾어"

입력 2019-01-18 14:02

제보하기

(연합뉴스)

프로야구 롯데 자이언츠 출신의 박정태가 음주운전을 한 후 대중교통 승객들을 공포에 몰아넣은 사건이 발생했다.

부산 금정경찰서는 18일 박정태에 대해 운전자를 폭행하고, 음주운전을 한 혐의로 불구속 입건해 조사하고 있으며 처벌 수위를 결정할 예정이다. 경찰에 따르면 박정태는 지인들과 술자리를 끝내고 이날 0시 35분경 부산의 한 편의점 앞 도로에 10미터 가량 운전을 해 차량을 세워놓고 대리운전을 부른 것으로 알려졌다. 당시 박정태는 면허 취소 수준의 음주를 한 상태였다.

또 이 과정에서 대중교통인 시내버스 운전사가 차량을 옮겨달라고 요구하면서 다툼이 시작됐다. 이에 박정태가 버스에 올라타자 운전사는 문을 닫고 버스를 출발시켰다. 박정태는 대중교통 안에서 운전사에게 욕을 한 것도 모자라 운전하고 있는 핸들을 꺾는 등의 도 넘은 행동을 해 승객들이 공포에 떨어야했던 것이 알려졌다. 다행히 인명피해는 없었지만 위험천만한 순간이 아닐 수 없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영탁 뉴욕전광판, “내가 왜 거기서 나와?”…아이돌 못지 않은 인기
  • 2
    박구윤, 알고 보니 음악가 집안…아버지 ‘무조건’-‘신토불이’ 등 히트 메이커
  • 3
    [급등락주 짚어보기] SK바이오팜, 상장 첫날 ‘따상’…헝가리 공장 승인에 두산솔루스 ‘급등’

사회 최신 뉴스

  • 1
    최제우, 역술가 전향 전 하이틴 스타…송혜교와 교복 CF ‘꽃미남’
  • 2
    박구윤, 알고 보니 음악가 집안…아버지 ‘무조건’-‘신토불이’ 등 히트 메이커
  • 3
    영탁 뉴욕전광판, “내가 왜 거기서 나와?”…아이돌 못지 않은 인기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