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달러 NDF 1120.4/1120.9..0.8원 하락

입력 2019-01-18 07:30

역외환율은 찔끔 하락했다. 특별한 이슈가 없었던 가운데 뉴욕증시가 미중간 무역협상 완화 기대감에 상승한 영향을 받았다. 앞서 도널드 트럼프 행정부는 중국산 제품에 대한 수입 관세를 일부 내지 전부 제거하는 방안을 논의하고 있다는 소식이 전해졌다.

17일(현지시간) 뉴욕 차액결제선물환(NDF)시장에서 원·달러 1개월물은 1120.4/1120.9원에 최종 호가되며 거래를 마쳤다. 이는 최근 1개월물 스왑포인트 -1.05원(서울외환중개 기준)을 감안하면 전장 현물환 종가(1122.5원) 대비 0.8원 내린 것이다.

달러·엔 환율은 109.23엔을, 유로·달러 환율은 1.1391달러를, 달러·위안은 6.7766위안을 각각 기록했다.

  • 공감해요
  • 추천해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이마트, 이갑수 대표 교체...대규모 인사 나선다
  • 2
    EU 정상회의, ECB 총재로 라가르드 공식 임명
  • 3
    [2019 국감] 설리 동향 보고서 유출 질타…“총체적 문제”

정치·경제 최신 뉴스

  • 1
    9월 원화 실질실효환율 1.78% 급등, 상승률 60개국중 3위
  • 2
    [2019 국감] 여야 “화성 8차 사건 진실 규명하라” 한 목소리 촉구
  • 3
    바른미래 윤리위, 이준석 최고위원ㆍ지역위원장서 직위해제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