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포토] 신세계百, 1억2500만 원짜리 ‘발베니DCS’ 설 선물세트로 내놔
입력 2019-01-15 16:12

(신세계백화점)

신세계백화점이 설 명절을 맞이해 1억2500만원짜리 초고가 이색 선물세트를 선보인다고 15일 밝혔다.

발베니 몰트 마스터 데이비드 스튜어트의 역작인 ‘발베니DCS’ 컬렉션은 신세계백화점이 강남점에서만 국내 단독으로 선보인다. 발베니DCS 컬렉션은 지난 2016년부터 매년 5병씩 1개의 컬렉션으로 구성해 수제 위스키의 역작을 소개하는 한정판 컬렉션이다.

세 번째인 이번 컬렉션은 ‘위스키 재고의 비밀’이라는 테마로 지금까지 소개되지 않았던 발베니 최고 숙성 빈티지(1961)가 포함돼 위스키 마니아들의 눈길을 사로잡을 것으로 보인다. 사진제공 신세계백화점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