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부발전 신입사원, 봉사활동으로 사회 첫발 내딛어

입력 2019-01-10 17:02

제보하기
충남 정심원 방문해 원우들과 뜻깊은 시간 가져

▲한국중부발전 신입사원 3명과 충남 정심원 원우 3명이 10일 레크레이션 활동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한국중부발전)

한국중부발전은 10일 30기 신입사원 53명이 사회 첫 활동으로 충남 보령시에 위치한 정심원을 찾아 사회봉사활동을 수행했다고 밝혔다.

이날 신입사원들은 2인3각 달리기 등 원우들과 소통 및 유대관계 형성을 위한 레크레이션 활동을 진행했다.

또한 중부발전은 임직원들이 십시일반 모은 나눔기금 200만 원을 기부했다.

박형구 중부발전 사장은 신입사원들에게 "공기업의 구성원으로서 본연의 업무에 충실함은 물론 사회적 가치 창출에 적극 앞장서고 자기개발에 매진해 4차 산업혁명과 기후변화에 대응할 수 있는 인재로 성장하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한편 신입사원들은 사회봉사활동을 포함한 입문교육 및 발전심화교육을 마치고 내달 중 현장에 배치돼 정식 업무를 시작한다.

  • 공감해요
  • 추천해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경희대학교 입학처, 오늘(20일) 수시 최종 합격자 발표…실기우수자 전형 등
  • 2
    췌장암 초기증상은?…유상철 4기 투병 고백에 '걱정↑'
  • 3
    [특징주] 에어부산·아시아나IDT, 분리매각 기대감 ‘강세’

정치·경제 최신 뉴스

  • 1
    한국철도, 오후 4시 기준 철도파업으로 평시 대비 81.8% 운행
  • 2
    이호승 경제수석 "필요하면 보유세 인상 조치 검토할 수도"
  • 3
    미국 유학길 오르는 학생 수, 3년 연속 감소...“미국 경제에도 치명적”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