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비스티앤씨 "유시민과 사업 관련 없어"

입력 2018-12-28 14:29

제보하기

포비스티앤씨 는 최근 주가급등과 관련한 한국거래소의 조회공시 요구에 시황변동에 영향을 미칠 만한 중요 공시대상이 없다고 28일 답변했다.

회사 측은 "당사의 서갑원 사외이사가 유시민씨가 이사장으로 있는 노무현재단의 상임운영위원으로 활동 중인 것은 사실이지만, 유시민씨와 당사의 사업과 전혀 관련이 없다"고 밝혔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안소희, 와인 앞에서 찰칵 '청순+로맨틱 분위기'
  • 2
    토트넘 손흥민, 아스톤빌라전에서 5경기 연속골…전반 종료 1-2
  • 3
    [베스트&워스트] 총선 앞두고 정치 테마주 강세…한창제지 ‘41.93%↑’

증권 · 금융 최신 뉴스

  • 1
    에코플라스틱, 현대차 전기차에 경량화 탄소섬유 플라스틱 부품 납품 확대
  • 2
    [CEO인터뷰] 이진 엠케이전자 대표 “코로나19 반사이익…생산라인 풀가동 중”
  • 3
    [특징주] 하나금융11호스팩, 카이노스메드와 합병 소식에 2거래일 연속 상한가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