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허지웅, ‘악성림프종’으로 항암치료…유세윤 “우리 형아 힘내요” 응원
입력 2018-12-12 20:08

(출처=유세윤SNS)

작가 허지웅이 ‘악성림프종’ 확진 판정을 받은 가운데 절친 유세윤이 쾌유를 기원했다.

12일 유세윤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형아 잘 버티어서 빨리 또 같이 쇼핑하고 서핑 가자. 마음이 따뜻한 형, 늘 배려해주는 형, 날 공감해주는 형, 우리 형아 힘내요”라며 허지웅과 함께한 사진을 게재했다.

앞서 허지웅은 이날 자신의 SNS를 통해 악성림프종 진단을 받았다고 밝히며 지난주부터 항암치료를 시작했다고 알렸다. 붓기와 무기력증이 그 전조 증상이었다고 덧붙였다.

그러한 와중에도 허지웅은 자신이 출연 중이던 모든 방송의 촬영을 마치는 등 책임감 있는 모습을 보였다. 허지웅은 “함께 버티어 끝까지 살아냅시다. 이길게요. 고맙습니다”라고 감사 인사를 전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