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양피엔에프, 60억 규모 삼천포화력 전기집진설비 수주

입력 2018-12-12 15:54

제보하기

동양피엔에프는 12일 한국남동발전에서 발주한 삼천포화력 3호기 전기집진기 개선설비 공사를 수주했다고 밝혔다. 수주 금액은 59억5000만 원 규모다.

회사에 따르면 전기집진기는 코로나방전(corona discharge) 원리를 이용해 화력발전소 석탄보일러 후단에서 발생하는 먼지(분진)를 제거하는 장치다. 동양피엔에프는 자사의 설비를 통해 발생 먼지를 99% 이상의 고효율로 제거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회사 관계자는 “이미 구축돼 있는 설비를 활용하는 기술을 통해 노후 설비까지 효과적으로 업그레이드하면서, 화력발전으로 인한 먼지 발생량을 줄이고 국내 환경을 개선하는 데 기여할 수 있을 것”이라고 기대했다.

  • 공감해요
  • 추천해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응답하라 1988' 이문정 임신 "아기 태명은 꾸미…팬들과 더 많이 보고 싶다"
  • 2
    [구멍난 집값 모니터링] 섣부른 규제 완화에… 불붙은 부산 주택시장
  • 3
    [오늘의 청약일정] 부산 해운대구 '센텀KCC스위첸' 등 4곳서 1순위 접수

증권 · 금융 최신 뉴스

  • 1
    [이시각 상한가] 우리바이오(▲278) - 14일 오후 14시41분
  • 2
    엔에스, 3분기 영업익 24억…전년비 11%↑
  • 3
    이건홀딩스, 3분기 매출액 1137억…전년비 109%↑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