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달러 NDF 1142.8/1143.0..9.7원 상승

입력 2018-10-11 07:27

제보하기

역외환율은 9거래일연속 상승세를 이어갔다. 미중간 무역갈등이 격화하면서 뉴욕 3대 증시가 폭락했기 때문이다. 실제 S&P500지수는 3.3% 급락한 2785.68을 기록했다. 5거래일 연속 약세로 2016년 11월 이후 최장기간 조정을 보인 것이다. 다우지수도 3.2% 급락한 2만5598.74로 2월 이후 가장 큰 폭으로 떨어졌다. 8월16일 이후 처음으로 2만6000포인트를 밑돌았다.

10일(현지시간) 뉴욕 차액결제선물환(NDF)시장에서 원·달러 1개월물은 1142.8/1143.0원에 최종 호가되며 거래를 마쳤다. 이는 최근 1개월물 스왑포인트 -0.80원(서울외환중개 기준)을 감안하면 전장 현물환 종가(1134.0원) 대비 9.7원 오른 것이다.

달러·엔 환율은 112.17엔을, 유로·달러 환율은 1.1532달러를, 달러·위안은 6.9274위안을 각각 기록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출근길] 로이킴 음란물 유포 혐의 기소유예·김경진-전수민 결혼·도쿄올림픽 여자축구 최종예선 불투명·효민-신민아 마스크 1억 기부·방탄소년단 빌보드 앨범차트 1위 예약 (문화)
  • 2
    ‘불타는 청춘’ 김정균♥정민경, 결혼 소식에 청춘들 깜짝…“한번 다녀온 사람이 더 잘해”
  • 3
    홍상수-김민희, 베를린 영화제 동반 참석…‘도망친 여자’ 벌써 7번째 작품

정치·경제 최신 뉴스

  • 1
    속보 코로나19 사망자 1명 늘어나 11명
  • 2
    이란, 보건부 차관도 코로나19 걸렸다…사망자 15명으로 중국 이외 국가 중 최다
  • 3
    속보 코로나19 확진자 169명 늘어…1146명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