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강호동 아들 '시후' 밥 먹게 한 한마디는?…붕어빵 아들 사진 관심↑
입력 2018-09-27 08:44

(출처=JTBC 캡쳐 화면)

김영철이 '외식하는 날'을 통해 강호동 아들 '시후'와의 에피소드를 전했다.

26일 밤 방송된 SBS 프로그램 '외식하는 날'에서 김영철은 "강호동이 아들에게 위대한 사람"이라는 걸 깨달은 일화를 밝혔다.

그는 과거 강호동 가족과 식사를 하던 중 휴대전화 영상에 빠진 강호동 아들이 밥을 먹지 않겠다고 고집을 피우자, 강호동이 나지막이 "시후야"라고 한 마디 했고, 이에 시후가 허겁지겁 밥을 먹기 시작했다고 말했다.

강호동은 "아들이 집에 걸려있는 씨름 선수 시절 사진을 보고 자라와서 내가 힘센 사람인 줄 안다"며 "아들이 한 번도 나한테 까분 적이 없다"고 말해 출연진의 폭소를 자아냈다.

해당 방송이 나간 이후 온라인상에는 강호동과 시후가 함께 찍은 사진이 큰 관심을 모으고 있다. 해당 사진은 JTBC 프로그램을 통해 전파를 탄 사진으로, 강호동을 꼭 닮은 시후의 모습이 눈길을 끈다.

한편, 강호동은 tvN 프로그램 '신서유기 시즌5' 방송을 앞두고 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