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민 블랙박스 '칼치기 영상'에 박해미도 분노 "사랑하지만 감싸고 싶은 마음 없어…선처 말라"

입력 2018-08-29 15:49

제보하기

배우 박해미가 남편 황민의 음주운전 교통사고에 대해 선처 없이 조사해달라는 입장을 경찰에 밝혔다. 박해미는 황민의 차량 블랙박스 영상에서 칼치기 장면이 공개되자 더욱 분노한 것으로 전해졌다.

박해미는 29일 이데일리에 "블랙박스 영상을 봤는데 '칼치기' 모습이 담겼더라"며 "사랑하는 남편이지만 이번 사안을 감싸주고 싶은 마음은 없다. 잘못이 있다면 그에 맞는 처벌을 꼭 받아야 한다"며 분노했다.

이어 "평소 술 문제로 남편을 자주 채근하고는 했다"며 자책했다.

박해미는 황민의 상습 음주 운전 의혹은 부인했다. 박해미는 "남편이 고정적으로 이용하는 대리운전사의 콜센터에서 내 휴대전화로 대리운전 신청 문자가 오도록 설정해 줬다. 상습 음주운전을 의심하고 싶지는 않다"고 털어놨다.

전날 사망자 빈소를 찾아 조문한 박해미는 "경찰에 남편을 선처 없이 조사해달라는 의견을 전했고 현재 변호사를 선임했다. 형량을 줄이기 위해서가 아니라 최선의 협상을 위한 것"이라고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황민은 27일 오후 11시 13분께 경기 구리시 강변북로 남양주 방향 토평나들목 인근에서 크라이슬러 닷지 챌린저 차량을 몰던 중 정차 중이던 25톤 화물차량을 들이받았다. 당시 황민의 혈중알코올 농도는 면허 취소 수준인 0.104%였다. 이 사고로 동승자 2명이 숨지고 황민을 포함한 3명이 다쳤다.

한편 황민은 음주운전 교통사고로 자신의 제자가 사상하자 죄책감에 시달려 자해를 시도한 것으로 전해졌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CCTV 찍힌 부장검사…20분간 여성 뒤따라가
  • 2
    오스코텍, 유한양행의 얀센바이오테크 기술이전 마일스톤 분배
  • 3
    정재훈 사망, 그는 누구?…인디밴드 '모노폴리' 멤버·향년 33세

사회 최신 뉴스

  • 1
    [오늘의 무비타임] 현충일 특선영화 '연평해전'…2002년 제2차 연평해전, 평범했던 청년들의 목숨을 건 조국수호 - 6월 6일
  • 2
    CCTV 찍힌 부장검사…20분간 여성 뒤따라가
  • 3
    [내일날씨] 맑은 현충일…무더위 속 한때 소나기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