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 프리미엄 경제신문 이투데이
[일기예보] 오늘 날씨, 폭염 주춤·19호 태풍 '솔릭' 예상 경로는?…'서울 낮 최고 33도' "미세먼지 좋음"
입력 2018-08-17 07:08

오늘(17일) 날씨는 중국 북동지방에 위치한 고기압의 영향으로 전국이 대체로 맑겠다.

제주도는 제18호 태풍 '룸비아'의 전면에서 만들어진 구름대의 영향으로 오늘 낮까지 비가 오는 곳이 있겠고, 강원동해안과 전남남해안은 오전까지 산발적으로 빗방울이 떨어지겠다. 예상강수량은 제주도에 5~40mm다.

제19호 태풍 '솔릭'은 강도는 약, 크기는 중심기압 992hPa의 소형 태풍으로, 괌 북북서쪽 790km 부근 해상에서 시속 30km로 북진하고 있다. 18일 오전 3시경에는 일본 가고시마 남동쪽 1310km 부근 해상으로 진출할 것으로 예상된다.

한편, 북쪽에 위치한 고기압으로부터 차고 건조한 공기가 유입되면서, 밤사이 전국 대부분 지역의 기온이 25℃ 아래로 내려가 서울 26일, 대전 27일, 여수 29일 등 장기간 이어져 오던 열대야가 해소됐다.

모레까지 상층의 한기가 유입되면서 낮 기온의 상승이 저지돼 폭염은 다소 주춤하겠고, 열대야도 해소되겠다. 다만, 모레 이후 다시 북태평양고기압의 영향으로 기온이 상승하면서 주의보 수준의 폭염이 나타나고, 열대야가 나타나는 곳이 있겠다.

한국환경공단 에어코리아에 따르면 오늘 미세먼지 농도는 전 권역이 '좋음'이고, 오존 농도는 전 권역이 '보통'으로 예상된다.

오전 6시 30분 현재 서울 기온은 21도다. 이 밖의 지역 기온은 백령도 21도, 인천 22도, 춘천 17도, 강릉 18도, 울릉도·독도 21도, 홍성 20도, 수원 22도, 청주 22도, 안동 20도, 전주 24도, 대전 23도, 대구 23도, 포항 24도, 목포 25도, 광주 23도, 여수 24도, 창원 23도, 부산 23도, 울산 22도, 제주 25도 등이다.

오늘 오후 3시 예상되는 서울 기온은 32도다. 이 밖의 지역 기온은 백령도 30도, 인천 33도, 춘천 33도, 강릉 27도, 울릉도·독도 24도, 홍성 31도, 수원 33도, 청주 33도, 안동 29도, 전주 32도, 대전 30도, 대구 28도, 포항 28도, 목포 31도, 광주 32도, 여수 28도, 창원 28도, 부산 29도, 울산 27도, 제주 29도 등이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