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전지적 참견 시점’ 이영자 매니저, 인교진 매니저 출신+15년 전 패션 잡지 ‘눈길’
입력 2018-08-05 14:24

(출처=MBC '전지적참견시점' 방송캡처)

이영자의 매니저 송성호 씨가 인교진의 매니저였던 사실이 알려졌다.

4일 방송된 MBC ‘전지적 참견 시점’에서는 ‘올해의 예능인 상’을 받기 위해 시상식에 참석한 이영자의 이야기가 그려졌다.

이날 현장에서 인교진-소이현 부부를 만난 이영자는 자신의 매니저가 과거 인교진의 매니저였다는 사실을 알게 됐다. 특히 이영자의 매니저는 인교진을 보자마자 껴안거나 농담을 하는 등 그동안 보여주지 않았던 모습을 보여 이영자를 놀라게 했다.

인교진은 “성호랑 저랑 오래 다녔다”며 “성호가 잊을 만하면 연락 오고 안부 문자를 한다”고 전했고 이영자의 매니저 역시 “잊으실까 봐”라고 너스레를 떨어 눈길을 끌었다.

또한 이날 이영자 매니저의 색다른 모습이 공개되기도 했다. 15년 전 패션 잡지에 실린 이영자 매니저의 모습이 공개된 것. 이영자의 매니저는 일본 배우를 연상케 하는 스타일로 눈길을 끌었고 이영자는 “시부야 감성이 꿈틀댄다”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