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웅제약, 나보타 내년 2월 미국 허가 기대-NH투자증권

입력 2018-08-03 07:37

제보하기

NH투자증권은 대웅제약의 나보타(DWP-450)가 내년 2월까지는 미국 허가가 가능할 것으로 내다봤다.

3일 NH투자증권에 따르면 대웅제약의 미국 파트너사 에볼루스(Evolus)는 5월 16일 허가보류 CRL(Complete Response Letter) 통지를 받은 이후 약 75일 만에 나보타에 대한 보완자료를 제출했다고 전날 공지했다.

구완성 NH투자증권 연구원은 “미국 허가 시점에 대해서는 약 3~4개월의 시차가 있을 수는 있겠지만 허가 성공 가능성은 80% 이상으로 보인다”고 추정했다.

에볼루스는 FDA의 판단까지는 한달의 기간이 소요될 것으로 예상했다. 구 연구원은 “FDA의 판단 시점을 9월 1일로 가정하면, 클래스 1의 경우 10월 31일 이전(2개월 이내) 허가, 클래스 2의 경우 2월 28일 이전(6개월 이내)에 허가가 가능하다”며 “내년 봄 미국 출시는 가장 보수적인 가정이라고 볼 수 있다”고 전망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길 기부, 알고 보니 ‘깡’ 작곡가…저작권 수입 기부한다 '역주행의 기적'
  • 2
    이세영 해명, “성형 아닌 시술”…비포 & 애프터 사진 보니 ‘억!’
  • 3
    ‘음주운전’ 임영민 누구? ‘프듀2’ 열애+부정행위 논란…데뷔 1년 만에 ‘활중’

증권 · 금융 최신 뉴스

  • 1
    [데이터노믹스 빅뱅] “구더기 무서워 장 못 담글까…금융지주사법 완화해야”
  • 2
    [데이터노믹스 빅뱅] 금융그룹, 계열사 고객정보 ‘그림의 떡’
  • 3
    나이스신평, 대한항공 신용등급 'BBB+' 유지…등급 감시대상선 해제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