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수성, 배임 혐의로 전 대표 2명 고소
입력 2018-07-31 18:54

수성은 김대진 대표이사가 업무상 배임 혐의로 전 대표이사인 김태균·유철근 씨를 인천지방검찰청에 고소했다고 31일 공시했다.

고소장에 기재된 배임 등의 금액은 42억7900만 원이다. 또 수성은 김 대표가 3억 원 규모 업무상 배임 혐의로 김태균 씨를 추가로 고소했다고 밝혔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