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경찰 "화곡동 어린이집 영아 사망 사건, 학대 피해 아동 5명"
입력 2018-07-27 13:37

화곡동 어린이집 영아 사망 사건과 관련해 이 어린이집에서 총 5명의 아동이 학대 피해를 본 것으로 드러났다.

27일 서울 강서경찰서에 따르면 서울 강서구 화곡동 한 어린이집에서 발생한 영아 사망 사건과 관련해 어린이집 폐쇄회로(CC)TV를 분석하고 동료 보육교사에 대한 진술을 종합한 결과 구속된 보육교사 A(59) 씨가 원생 5명을 지속적으로 학대한 혐의를 확인했다.

A 씨는 18일 서울 강서구 화곡동의 한 어린이집에서 생후 11개월 된 원생 B 군을 재우는 과정에서 몸을 누르는 등 학대해 숨지게 한 혐의로 20일 구속됐다.

경찰에 따르면 A 씨는 숨진 B 군을 포함해 보육원생 5명을 대상으로 잠을 재우는 과정에서 10여 차례 이불을 머리까지 씌운 채 온몸으로 올라타 누르는 등 학대한 것으로 조사됐다.

경찰은 7월 한 달간 녹화된 CCTV 자료를 분석해 이런 확대 정황을 확인했으며 추가로 CCTV 자료를 분석하는 등 수사를 확대할 방침이다.

한편, 경찰은 구속된 보육교사 A 씨를 아동학대 치사 및 아동학대 혐의로 기소의견으로 이날 검찰에 송치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