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윤혜진, 엄태웅 일상 공개 '가질 수 없는 너'… 네티즌 "아직은 좀…"·"엄배우의 연기 그리워"
입력 2018-07-18 14:43   수정 2018-07-18 14:47

(출처=윤혜진 인스타그램)

윤혜진이 남편 엄태웅과 딸 엄지온의 일상을 공개했다.

윤혜진은 1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저런다"라는 문구와 '가질 수 없는 너'라는 해시태그와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아이스크림이 진열된 상점 냉장고에 손을 대고 바라보고 있는 엄태웅의 손과 함께 뒷모습 일부가 담겼다.

윤혜진이 그간 인스타그램을 통해 딸 엄지온의 모습은 자주 공개했지만, 엄태웅의 모습을 전한 것은 드문 일이라 눈길을 끈다.

윤혜진의 엄태웅 근황 공개에 네티즌들은 "엄배우의 손 연기 말고 다른 연기도 보고 싶어요", "엄포스를 티비에서 만날 수 있길"이라는 반응과 "제가 보수적인가요? 아직은 보고 싶지 않네요", "응원을 한다고요 누가?" 등의 엇갈린 반응을 보이고 있다.

엄태웅은 2016년 11월 성폭행 혐의로 피소돼 고소한 여성이 무고죄로 실형을 선고받는 등 혐의는 벗었으나 재판 과정에서 성매수가 밝혀져 벌금형을 받은 바 있다. 이후 자숙하던 엄태웅은 지난해 7월 개봉한 영화 '포크레인'을 통해 복귀했으나 시사회 등 공식석상에는 참석하지 않았다.

윤혜진은 엄태웅의 사진 외에도 딸 엄지온과 지인의 전시회를 찾은 사진을 공개하며 "엄지온 빵 내려놓고~ 양손 각각 다른 빵 끼고"라는 해시태그를 통해 딸에 대한 애정을 드러내기도 했다.

한편, 무용가 윤혜진과 배우 엄태웅은 2013년 결혼해 그해 6월 딸 지온 양을 얻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