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충무로역 물바다' 상수도관 파열로 도로 잠겨, 현장 사진 보니…
입력 2018-07-17 15:53

(출처=트위터)

서울 지하철 3호선 충무로역 주변이 물바다가 됐다.

17일 오후 1시 25분께 서울 중구 지하철 3호선 충무로역 교차로에 물이 쏟아져나와 차량 등이 통행에 불편을 겪고 있다. 인근 도로와 인도 일부는 흙탕물에 잠긴 상태다.

서울시상수도사업본부에 따르면 상수도관이 파열된 것으로 보고 긴급복구 작업에 나섰다. 상수도사업본부 관계자는 "우선 상수도에 흐르는 물을 끊었다"며 "땅을 파 수도관을 점검해야 정확한 사고 원인을 알 수 있다"고 말했다.

현재 충무로역 공사 현장 주변 도로는 일부 통제되고 있다. 서울시 교통정보과 공식 트위터는 "퇴계로(2가→4가) 충무로역(퇴계로3가) 부근 상수도파열로 도로에 물은 거의 빠졌으나, 도로함몰과 토사가 도로에 있어 통제되고 있으니 주의하시기 바랍니다"며 주의를 당부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