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창원 마산항 유조선서 기름 유출…새벽까지 방제작업
입력 2018-07-12 20:46

경남 창원시 마산항 4부두 인근에서 기름 유출사고가 발생해 당국이 방제작업을 벌이고 있다.

마산해양수산청에 따르면 12일 오전 11시 50분께 마산항 4부두에 정박한 유조선 S호가 관을 통해 경유를 육상 저장시설로 옮기던 중 기름이 넘쳐 육상과 해상으로 기름이 유출됐다.

현재 300∼500리터 정도의 경유가 유출된 것으로 파악됐으며 유조선 탑승자의 신고를 받고 출동한 창원해경이 경비함정과 민간방제선 등 11척을 동원, 방제작업을 시행하고 있다.

해양수산청 관계자는 "오후 8시 40분께 만조 상황을 지켜봐야겠지만 늦어도 내일 새벽까지는 기름 제거가 끝날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