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일제약, 신주 발행가액 주당 1만7250원 확정

입력 2018-07-09 11:03

제보하기

삼일제약은 유상증자에 따른 신주 발행가액이 주당 1만7250원으로 확정했다고 9일 공시했다. 이에 유증으로 조달되는 금액이 예정발행가액(1만6300원) 기준 163억 원에서 확정발행가액 기준 172억5000만 원으로 늘어났다.

신주 발행으로 조달되는 금액 중 156억 원은 시설자금으로, 16억5000만 원은 운영자금으로 활용할 예정이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CCTV 찍힌 부장검사…20분간 여성 뒤따라가
  • 2
    오스코텍, 유한양행의 얀센바이오테크 기술이전 마일스톤 분배
  • 3
    정재훈 사망, 그는 누구?…인디밴드 '모노폴리' 멤버·향년 33세

증권 · 금융 최신 뉴스

  • 1
    리츠 상장 기지개 켜나…이지스ㆍ미래에셋ㆍ코람코 등 ‘노크’
  • 2
    오스코텍, 유한양행의 얀센바이오테크 기술이전 마일스톤 분배
  • 3
    [채권마감] 베어스팁, 미 금리·주가급등에 외인매도..한은 단순매입 희망고문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