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일 날씨] 오전까지 구름 이후 차차 맑아져…서울 낮 최고 29도

입력 2018-06-14 20:54

제보하기

금요일인 15일 전국에 오전까지 구름이 많이 끼다가 차차 맑아지겠다.

강원 영동 지역에는 아침 한때 5㎜ 안팎의 비가 내리는 곳이 있겠다.

아침 최저기온은 14∼18도, 낮 최고기온은 18∼29도로 전날과 비슷한 수준으로 예보됐다.

당분간 강원 영동 지역에는 동풍의 영향으로 안개가 짙게 끼겠으니 교통안전에 유의해야 한다. 예상 가시거리는 50∼800m다.

남해안에는 바람이 강하게 불고, 그 밖의 해안과 일부 중부내륙 지역에도 바람이 약간 강하게 불어 시설물 관리에 주의를 기울여야겠다.

대부분 해상에 안개가 끼고, 서해상에 돌풍과 함께 천둥·번개가 내리칠 수 있다. 또 동해상과 남해상에는 바람이 강하게 불고 물결이 높게 일겠다.

동해안에는 너울로 물결이 높게 일어 해안도로나 방파제를 넘는 곳이 있으니 안전사고가 없도록 신경을 써야겠다.

지구와 달이 가까워지는 천문조로 바닷물의 높이가 높은 기간이라 서해안과 남해안 저지대에서는 침수피해가 발생할 수 있다.

바다의 물결은 서해 앞바다에서 0.5∼1.0m, 남해 앞바다에서 0.5∼4.0m, 동해 앞바다에서 1.0∼3.0m로 일겠다. 먼바다의 파고는 서해 0.5∼2.5m, 남해 1.5∼4.0m, 동해 1.5∼3.5m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출근길] 미스터트롯 녹화 취소·송가인 장성규 기부·트와이스 서울 콘서트 취소·노홍철 영업중단·김민아 코로나19 음성 판정 (문화)
  • 2
    코로나19 확진자 많은 부산, 첫 '코호트' 격리…무슨 뜻?
  • 3
    [증시 키워드] 코로나19에 울고 웃는 증시…식품ㆍ물류↑ 마스크↓

사회 최신 뉴스

  • 1
    서울대 행정직원 가족 2명 '코로나19' 확진 판정…직원 본인은 '음성', 내달 4일까지 자가격리
  • 2
    방탄소년단, K팝 레이더 유튜브 차트 1위…"4집 타이틀곡 '온' 발표 후 뮤비 조회수 2~3배 이상 증가"
  • 3
    코로나19 확산에 3월 학력평가 1주일 연기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