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김청 집 공개' 널찍한 정원에 파티용 미니바… 김청 "우리집 콘셉트는 파티"
입력 2018-06-14 13:56

(출처=SBS)

배우 김청의 럭셔리한 집이 공개됐다.

김청은 14일 방송된 SBS '좋은 아침'에 출연, 자신의 싱글 라이프를 공개했다. 이날 방송에서는 김청의 럭셔리 하우스가 공개됐다.

널찍한 정원부터 파티용 미니바, 갤러리를 연상케 하는 내부까지, 고급스럽고 감각적인 인테리어를 자랑해 감탄을 자아냈다. 김청은 "우리 집 콘셉트는 파티다"라며 "제가 혼자 사는 것을 아니까 많은 사람이 온다"고 설명했다. 또 김청은 "해마다 농사를 짓다 보니 우리 집에 풀을 드시러 오는 손님들이 많다. 그러다 보니 많은 사람을 맞이하는 공간을 마련했다"며 "놀러 오는 지인들이 풀 뽑을 시간에 남자를 만나라고 한다"고 말하며 웃기도 했다.

특히 거실의 탁 트인 전망이 시선을 사로잡았다. 김청은 "답답한 걸 싫어하고, 감출 것이 없다"면서 "남자 친구라도 있으면, 또 닫을지도 모른다"고 말했다. 답답한 것을 싫어한다고 밝힌 성격답게 침실과 연결된 욕실의 문마저 없었다. 김청은 "처음에 이렇게 했더니 사람들이 욕실에 문도 없냐고 했다. 처음에는 남자친구랑 거품 목욕하면서 와인 한잔하는 것을 꿈꿨는데, 문제는 한 달에 한 두 번 쓸까 싶었다"고 전했다.

김청 집공개에 네티즌들은 "혼자 살기엔 정말 큰 집", "파티용 미니바, 나래바 저리가라", "놀러오는 지인들도 궁금"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김청은 이날 방송에서 마지막 연애에 대해 "아픈 과거는 묻지도 따지지도 마라"면서 "강산이 변하기 전이다. 남들은 이런 말을 들으면 다들 거짓말했다고 콧방귀를 뀌더라. 그런데 내가 거짓말할 이유가 없지 않냐"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