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윤시윤과 열애설 부인' 진세연 근황 공개 "사극 '대군' 끝나서 앞머리 잘랐어요"
입력 2018-05-16 14:19

(출처=진세연 인스타그램)

배우 진세연이 드라마 '대군' 촬영이 끝난 이후 근황을 팬들에게 공개했다.

최근 진세연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앞머리가 숑숑"이라는 글과 함께 셀카를 게재했다. 사진 속 진세연은 앞머리를 내린 채 깜찍한 표정을 짓고 있다.

팬들은 진세연의 사진에 "사극 촬영 끝나자마자 앞머리 잘랐네요", "전혀 다른 모습 깜찍합니다", "그동안 촬영하느라 수고하셨어요" 등의 댓글을 달았다.

진세연은 지난 6일 20부작으로 막을 내린 TV조선 '대군- 사랑을 그리다' 에 출연했다. 성자현 역을 맡은 진세연은 은성대군 이휘 역을 맡은 윤시윤과 애절한 사랑 연기를 보여주며 화제가 됐다.

드라마 종영 며칠 후 진세연은 윤시윤과 열애설이 돌기도 했다. 하지만 양측은 보도 직후 바로 이를 부인했다. 진세연 측은 "기사를 보고 열애설을 접했다. 사실무근이다"는 입장을 전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