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약처, 국산 인공지능(AI) 의료기기 첫 허가

입력 2018-05-16 11:24

제보하기
AI가 엑스레이 영상 분석해 뼈 나이 측정

식품의약품안전처는 국내 의료기기업체 뷰노가 개발한 인공지능(AI) 기술이 적용된 의료영상분석장치소프트웨어 ‘뷰노메드 본에이지(VUNOmed-BoneAge)'를 허가했다고 16일 밝혔다.

뷰노이드 본에이지는 AI가 엑스레이 영상을 분석해 환자의 뼈 나이를 제시하고, 의사가 이 정보 활용해 성조숙증이나 저성장을 진단하는데 도움을 주는 소프트웨어다.

인공지능이 촬영된 엑스레이 영상의 패턴을 인식한 후 성별(남자 31개, 여자 27개)로 분류된 뼈 나이 모델 참조표준영상에서 성별·나이별 패턴을 찾아 유사성을 확률로 표시하면 의사가 확률값, 호르몬 수치 등의 정보를 종합해 성조숙증이나 저성장을 진단하게 된다. 그동안은 의사가 환자의 왼쪽 손 엑스레이 영상을 참조표준영상(GP)과 비교하면서 수동으로 뼈 나이를 판독화했지만 이를 자동화해 판독시간을 단축할 수 있게 된 것이 장점이다.

임상시험을 통해 제품 정확도(성능)를 평가한 결과에서는 의사가 판단한 뼈 나이와 비교했을 때 평균 0.9개월 차이가 있었으며, 제조업체가 해당 제품 인공지능이 스스로 인지ㆍ학습할 수 있도록 영상자료를 주기적으로 업데이트해 의사와의 오차를 좁혀나갈 수 있도록 설계됐다.

식약처는 이 제품을 지난해 3월부터 '빅데이터 및 AI 기술이 적용된 의료기기의 허가ㆍ심사 가이드라인' 적용 대상으로 선정해 임상시험 설계에서 허가까지 맞춤 지원했다.

한편 인공지능 기반 의료기기 임상시험계획 승인건수는 이번에 허가받은 ‘뷰노메드 본에이지’를 포함해 현재까지 4건이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출근길] '박보검 닮은꼴' 김민서 악플러 고소 경고·정글의 법칙 종영·플레디스 한성수, 저작권 부당 이익 의혹·쌍갑포차 전창근 논란에 JTBC "근거 없어"·'마약 수사 무마 의혹' 양현석 재수사 (연예)
  • 2
    탑 영상공개, 김가빈과 인정·부정도 없는 열애설→쓸쓸한 근황 "아무렇지 않은 척"
  • 3
    [오늘의 청약 일정] '힐스테이트 청량리 더 퍼스트' 등 청약

기업 최신 뉴스

  • 1
    부산대 양승윤 교수팀, 세계최초 임신중독증 선별용 무통진단 패치 개발
  • 2
    재난지원금 사용 효과?…전국 마트 매출 20.3% ‘쑥’
  • 3
    메콕스큐어메드, 유럽 신약개발사와 코로나19 치료제 공동개발 협력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