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지적 참견 시점' 이영자 김치만두 위치·가격은?…이미 등촌동 맛집으로 유명

입력 2018-05-01 13:50수정 2018-05-01 14:11

제보하기

(출처=MBC 방송 캡처)

'전지적 참견 시점' 이영자 김치만두 맛집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이영자는 지난달 28일 방송된 MBC '전지적 참견 시점'에서 김치만두 먹방을 선보였다.

이영자는 "만두가 품절되기 전에 가야 한다"라며 매니저를 재촉하며 안절부절하는 모습을 보였다. 이영자는 "한 팩에 7개 들어 있다. 몇 개 먹을 거냐"라며 물었고, 매니저는 "4개 정도 먹겠다"라며 말했다.

이 말에 이영자는 "각자 2팩씩 4팩을 먹어야 된다"라고 선을 그어 웃음을 자아냈다.

특히 이영자는 김치만두를 먹으며 "매운 맛이 앞니부터 퍼지지 않냐. 앞니로 먼저 먹어서 맛을 느껴야 한다"며 음식을 음미하는 자신만의 비결을 공개해 눈길을 끌었다.

이영자는 스태프들과 소속사 직원들에게까지 만두를 권했고, 맛을 보기 위해 하나씩 카메라가 꺼지는 해프닝이 벌어지기도 했다.

방송 이후 '이영자 김치만두'는 뜨거운 입소문을 타고 있다. 시청자들은 이영자가 극찬한 목동 김치만두 맛집을 등촌동에 위치한 '코끼리만두'로 추청했다.

이곳은 방송 전부터 만두 맛집으로 유명했던 곳으로, 이영자가 극찬한 김치만두는 7알 기준 5500원, 만둣국과 떡만둣국은 7000원이다.

한편 이영자는 이날 "여기가 목동이니 그것을 꼭 먹어야 한다. 상상만 해도 두근거린다"며 "재료는 닭"이라고 말해 궁금증을 유발했다. 그가 선택한 음식은 닭볶음탕이었다. 이영자는 "두 마리 아니면 한 마리인데. 이 집은 한 마리 반을 판다. 딱 내 스타일이다"고 말해 눈길을 샀다.

이후 네티즌은 해당 맛집이 목동 '진도리닭도리탕'이라고 추측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속보 "긴급재난지원금 소득기준, 재산도 고려"
  • 2
    [증시 키워드] 멈추지 않는 코로나19 진단키트 관련주 상승세…씨젠ㆍ미코ㆍEDGC↑
  • 3
    '코로나 지원금'…정부, 긴급생계비지원 "소득하위 70%, 100만원"

사회 최신 뉴스

  • 1
    장미인애, “짜증스럽다” 긴급재난지원금 비판…네티즌 비난에 “이기적인 인간들”
  • 2
    '하명수사 의혹' 단서…숨진 수사관 아이폰 잠금 해제
  • 3
    동작구청, 코로나 22·23번 확진자 동선 공개…"추후 이동 동선도 공개"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