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가은, SNS 딸 사고 글 논란…“다친 게 자랑이라고 올렸겠냐”

입력 2018-04-19 19:13

제보하기

▲정가은(이투데이DB)

배우 정가은이 딸 소이 양의 사고 게시글에 대해 입을 열었다.

정가은은 1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딸 소이 양이 엘리베이터에 손이 끼이는 사고가 있었음을 알리며 “틈이 있어 큰 상처로 이어지진 않았지만 아이와 함께 있을 땐 단 1초도 한눈팔면 안 된다는 걸 느꼈다”라고 전했다.

이와 함께 사고 당시 엘리베이터 사진과 붉게 부어오른 소이 양의 손 사진을 게재했고 네티즌은 이를 두고 굳이 사진까지 찍어 올릴 필요가 있냐며 불편한 반응을 보였다.

이에 정가은은 같은 날 “글을 올린 이유는 경각심을 갖게 하기 위해서였다. 미치지 않고서야 딸 다친 게 자랑이고 이슈라고 올렸겠냐”라며 “제 공간이고 제 인친들과 공유하며 공감하고 때론 도움도 받는 공간이다. 서로 착한 마음으로 바라봤으면 좋겠다”라고 속내를 털어놨다.

한편 정가은은 지난 2016년 1월 동갑내기 사업가와 부부의 연을 맺고 같은 해 딸 소이 양을 출산했지만 2년만인 2018년 1월 이혼 소식을 전해 안타까움을 안겼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손예진 기부, 대구 출신으로 안타까워 "너무 가슴 아팠다"
  • 2
    마포구청 홈페이지 마비…확진자 동선 확인 위해 접속 몰려
  • 3
    [급등락주 짚어보기] 코로나19 치료제 개발 기대감…코미팜ㆍ프로스테믹스 등 ‘上’

사회 최신 뉴스

  • 1
    ‘미스터트롯’ 장민호, 남진 ‘상사화’ 열창…최고점 받고 눈물 “최고의 무대”
  • 2
    ‘미스터트롯’ 신인선, 설운도 ‘쌈바의 여인’ 완벽 마스터…정동원 꺾고 1위 등극
  • 3
    미스터트롯 방송, 코로나19로 결방 걱정…녹화는 연기→방송은 OK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