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평창 동계올림픽]심석희ㆍ최민정ㆍ김아랑 쇼트트랙 1000m 준준결승 전원 진출
입력 2018-02-20 19:38

▲20일 강릉아이스아레나에서 열린 평창동계올림픽 여자 쇼트트랙 1,000m 예선에서 한국 김아랑이 조1위로 레이스를 마친 뒤 숨을 고르고 있다. (연합뉴스)

쇼트트랙 여자 1000m 예선에서 우리 선수 전원이 조 선두를 차지하며 준준결승에 올랐다.

20일 오후 7시부터 강릉 아이스아레나에서 열린 '2018 평창 동계올림픽' 쇼트트랙 여자 1000m 예선에서 심석희, 최민정, 김아랑 등 우리나라 선수 전원이 준준결승에 진출하게 됐다.

앞서 500m와 1500m 예선서 모두 탈락해 아쉬움을 남겼던 심석희는 예선 1조에서 1분34초940을 기록해 조 선두로 레이스를 마쳤다.

바로 다음 조였던 최민정 역시 순조롭게 레이스를 주도하며 1분31초19를 기록해 조 1위로 준준결승 진출을 확정했다.

7조로 앞 선수들보다 늦게 경기를 치른 김아랑은 동료 선수들이 이미 준준결승에 오른 상태에서도 자기 페이스를 잃지 않았다. 앞 두 선수보다도 빠른 1분30초459를 기록하며 여유로운 경기력을 펼쳤다.

준준결승 진출을 확정 지은 세 선수는 이날 오후 8시 29분 여자 3000m 계주 결승에 모두 참여해 금메달 사냥에 나선다.

쇼트트랙 여자 1000m 준준결승 경기는 22일 오후 7시 14분 열린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