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재인 대통령, SNS 통해 최민정 등 선수 격려 … “세계최강 쇼트트랙 선수들 모두 잘해줘”

입력 2018-02-18 10:44

제보하기
메달 못 딴 선수들도 격려

▲문재인 대통령 페이스북 캡처

문재인 대통령은 18일 자신의 페이스북과 트위터를 통해 전날 '2018 평창 동계올림픽' 쇼트트랙 경기에서 역주한 남녀 국가대표 선수들을 격려했다.

문 대통령은 “세계최강 쇼트트랙 국가대표 선수 여러분, 수고 많았다”며 “메달을 딴 최민정 선수, 서이라 선수뿐 아니라 김아랑 선수, 임효준 선수, 심석희 선수, 황대헌 선수 모두 잘해주었다”고 적었다.

그러면서 “오늘 경기장에서 여러분의 뜨거운 숨결과 체온을 직접 보고 느꼈다”라며 “올림픽에 출전하기 위해 4년 동안 얼마나 많은 땀을 흘리고 좌절을 이겨냈을지 더 깊이 느낄 수 있었다”고 적었다.

이어 “자신의 한계에 맞서고 도전하는 모습을 눈부시게 볼 수 있었다”라며 “서이라 선수가 다시 일어나 역주를 펼칠 때는 관중들과 함께 아낌없는 박수를 보냈다”고 격려를 보냈다.

문 대통령은 “국민과 함께 힘껏 응원하겠다”며 “모든 대한민국 대표 선수 여러분, 아직 여러분의 도전은 끝나지 않았다. 부상 없이 끝까지 최선을 다해달라. 여러분의 몸짓 하나하나에 국민은 함께 긴장하고 함께 질주할 것"이라며”고 글을 마무리했다.

문 대통령은 전날 강릉 아이스 아레나를 찾아 쇼트트랙 여자 1500mㆍ남자 1000m 경기를 관람했다. 이 경기에서 최민정 선수가 금메달을, 서이라 선수가 동메달을 땄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고소영 SNS, '♥' 장동건은 어디에?
  • 2
    소정 심경, 팬들 "꽃길 응원"…故 리세·은비 '재조명'
  • 3
    손예진 종영소감, 데뷔 20년차 연기 내공 원없이 풀었다…'도깨비' 시청률 경신

정치·경제 최신 뉴스

  • 1
    GM, 글로벌 구조조정 가속화…호주·뉴질랜드·태국서 사업 축소
  • 2
    도요타·폭스바겐 중국서 생산 일부 재개...“공장 풀가동 시간 걸려”
  • 3
    중앙선관위원에 이승택 변호사 내정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