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천안 산란계 농장서 H5항원 검출…스탠드스틸 경기남부 확대
입력 2018-02-08 21:32

농림축산식품부는 충남 천안 소재 산란계 농장의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AI) 의사환축에서 H5 항원이 검출됐다고 8일 밝혔다.

이에 충남도와 세종특별자치시에 발령한 일시 이동중지 명령을 경기 남부 6개 시·군(안성, 평택, 화성, 용인, 여주, 이천)으로 확대했다고 덧붙였다. 경기 남부 6개 시‧군의 일시 이동중지는 이날 오후 9시부터 9일 오후 6시까지 21시간 실시된다.

일시 이동중지 지역 확대에 따른 추가 적용대상은 국가동물방역통합시스템(KAHIS)에 등록된 약 4000개소다. 경기 남부 6개 시‧군의 가금농가 1250개소, 도축장 4곳, 사료공장 74곳, 차량 2760대 등이다.

농식품부는 발령지역 확대에 따른 이동중지 기간 중 중앙점검반을 추가 편성(3개반, 6명)해 농가 및 축산관련 시설의 적정 이행여부를 점검한다. 위반사항 적발 시 관련 법령에 따라 벌금 및 과태료 부과 등으로 강력 조치할 계획이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