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한끼줍쇼’ 유이X임수향 성북동 편, 배용준·박수진 자택 깜짝 등장? “과장님에게 연락주세요”
입력 2018-02-06 08:31

(출처=JTBC 방송 캡쳐)

'한끼줍쇼' 유이 임수향이 도전한 성북동 편에 배용준 박수진 부부의 자택이 깜짝 등장했던 사실이 뒤늦게 알려졌다.

지난달 31일 방송된 JTBC '한끼줍쇼'에서는 유이, 임수향이 게스트로 출연한 가운데, 성북동에서의 한 끼 도전이 전파를 탔다.

이날 유이와 임수향은 동네를 한 바퀴 돌아본 뒤 "여기는 담장이 다 높다. 왠지 실패할 것 같다"라며 불안해하는 모습을 보였다.

이어 검은색 대문이 인상적인 한 2층 집을 첫 집으로 선택해 초인종을 누르기 위해 멈춰섰다. 그러나 초인종 위에 "용무가 있으신 분은 과장님에게 연락주세요"라는 문구가 쓰여 있었고, 이에 이경규는 "여기는 안 될 것 같다"라며 포기하는 모습을 보였다.

방송 후 시청자들은 '한끼줍쇼'에 등장했던 첫 집이 배용준 박수진 부부의 집이라고 입을 모았다. 과거 방송된 SBS '한밤의 TV연예'에서는 배용준 박수진 신혼집에 대해 집중 조명한 바 있다.

성복동 언덕에 자리 잡은 배용준 주택의 시가는 2015년 기준, 85억 원 정도인 것으로 전해져 놀라움을 자아냈다.

(출처=SBS 방송 캡쳐)

한편 박수진과 배용준은 지난 2015년 결혼, 이듬해 아들을 출산했으며 현재 둘째 임신 중이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