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정몽준 이사장, 현대중공업 보유주식 253억 원에 전량처분
입력 2017-08-23 17:41

현대중공업은 정몽준 아산사회복지재단 이사장이 보유한 현대중공업 주식 17만9267주를 시간외매매로 전량 처분했다고 23일 공시했다.

한 주당 평균 처분단가는 14만1075원으로, 총 매각금액은 약 253억 원이다.

이로써 현대중공업의 최대주주인 현대로보틱스의 지분율은 39.32%(2228만1730주)에서 39.01%(2210만2463주)로 하락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