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이, 강남과 공개 열애 3주 만에 결별…SNS 계정 삭제까지 ‘관심 부담됐나?’

입력 2017-08-01 17:58

▲유이(왼), 강남

가수 출신 배우 유이가 강남과 결별한 가운데 SNS 계정을 돌연 폐쇄했다.

1일 유이와 강남은 지난달 14일 열애 사실을 공식 인정한 지 약 3주 만에 결별 소식을 전해 안타까움을 안겼다.

양측 소속사는 공식 보도자료를 통해 “강남과 유이가 최근 결별한 게 맞다. 스케줄이 바빠 자연스럽게 소원해졌고 동료로 남기로 했다”라고 결별을 인정했다.

특히 유이는 결별 소식이 전해진 뒤 자신의 개인 SNS 계정을 삭제해 눈길을 끌었다. 이는 열애 인정에 이어 빠른 결별 소식까지 전해지면서 쏟아지는 대중의 관심이 부담스러웠던 것으로 추측된다.

앞서 유이는 강남과 첫 열애설 보도 당시 SNS를 통해 “사실이 아니다”라고 직접 열애설을 부인했지만 몇 시간 만에 열애를 인정해 이목을 끌기도 했다.

한편 유이는 오는 9일 첫 방송되는 KBS2 새 드라마 ‘맨홀’에 출연하며 강남은 SBS ‘정글의 법칙 in 코모도’ 편에 출연 중이다.

  • 공감해요
  • 추천해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설리 사망 보도…‘전 남친’ 최자 인스타그램에 악플 이어져
  • 2
    속보 경찰 "설리, 경기도 성남 자택서 사망 신고 접수…매니저가 발견해 신고"
  • 3
    [포토] 설리 사망한 채 발견된 성남 전원주택

사회 최신 뉴스

  • 1
    구하라·아이유, 설리 죽음에 수시간째 ‘침묵’… 숨죽인 팬들
  • 2
    설리 사망, 안재현-구혜선도 애도…“잘자, 사랑해…아닐 거야, 아니지?” 참담
  • 3
    SM 측, “설리가 우리 곁을 떠났다” 설리 사망에 참담…추측성 기사 자제 당부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