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내일 날씨] 낮 최고 기온 34도까지…'무더위' 기승
입력 2017-06-17 20:12

내일(18일)은 전국이 맑은 가운데 낮 기온이 최고 34도까지 오르는 무더운 날씨를 보일 전망이다.

아침 최저기온은 15∼20도, 낮 최고 기온은 23∼34도로 예상된다. 서울의 낮 최고 기온은 32도까지 오르고, 대구 33도, 광주 34도 등 무더위가 기승을 부릴 것으로 보인다.

기상청은 "당분간 더위가 이어지면서 폭염특보가 확대되거나 강화할 가능성이 있다"며 "건강관리에 각별히 유의하고 기상정보에 관심을 기울여달라"고 밝혔다.

미세먼지 농도는 전 권역에서 '보통' 수준이다.

오존 농도는 전날과 마찬가지로 대부분 지역에서 높은 수준을 보이겠다. 수도권과 강원, 충청, 호남, 경상 등 제주와 부산을 제외한 대부분 지역에서 오존 농도는 '나쁨' 수준으로 예상된다.

아침까지 서해안과 일부 내륙에는 안개가 끼는 곳이 있다. 해상에도 모레까지 안개가 곳곳에 낄 것으로 보인다.

바다의 물결은 서해와 남해 앞바다에서 0.5m, 동해 앞바다가 0.5∼1.0m로 일겠으며, 서해 먼바다는 0.5∼1.0m, 남해와 동해 먼바다에서는 0.5∼1.5m로 예상된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