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무성 캐리어 '노 룩 패스' 패러디로 제주 공항 마비?…네티즌 "의정부고 기대한다"

입력 2017-05-25 14:41

(출처=트위터 @yoo***)

김무성 바른정당 의원의 캐리어 '노 룩 패스'가 잇달아 패러디되는 가운데 제주도로 수학여행을 간 학생들이 공항에서 이를 재연하고 있다는 소식이 화제다.

25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한 트위터 이용자가 "제주에 수학여행 온 학생들이 김무성 가방 굴리기 놀이를 해서 제주공항이 엉망진창이라는 소식"이라고 올린 게시물이 올라왔다.

해당 글과 함께 김무성 의원이 굴린 캐리어를 수행 비서가 맞받아 던지는 패러디 영상이 게재됐다.

이 트위터 이용자의 게시물은 게시 4시간 만에 1만여 명이 리트윗하는 등 폭발적인 반응을 얻고 있다.

전날 방송인 유병재도 김무성 의원의 캐리어 '노 룩 패스'를 선보였다. 유병재는 자신의 페이스북에 "지방 행사 마치고 서울 가는 중"이라는 글과 함께 스태프로 추정되는 사람에게 얼굴을 보지 않고 자신의 캐리어를 굴려 전달하는 짧은 영상을 올렸다. 이 영상 또한 게시 12시간 만에 138만 건의 조회수를 기록하는 등 큰 관심을 받았다.

패러디의 원조는 바로 김무성 의원이다. 김무성 의원은 23일 일주일간 일본 여행을 다녀온 뒤 김포공항 입국장으로 들어오면서 수행원에게 얼굴도 보지 않고 정면만을 응시한 채 자신의 캐리어를 굴려 전달했다. '상대를 보지 않고 공을 던진다'는 의미의 스포츠 용어인 '노 룩 패스'를 접목해, '캐리어 노 룩 패스' 유행이 촉발됐다.

네티즌들은 "올해 졸업작품에서도 많이 보일 듯, 의정부고 기대한다", "다음 주 제주도 가는데 시도해 봐야겠다", "학생들은 역시 유쾌하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제주공항 측은 "공항 이용에 지장이 생길만한 상황은 없었다"고 설명했다.

(출처=유병재 페이스북, 연합뉴스)

  • 공감해요
  • 추천해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한승우 누구? '누나 한선화와 180도 다른 분위기' 눈길
  • 2
    토스, ‘세렌디뷰티 탄산팩’ 행운 퀴즈 등장…‘에이프릴 □□’ 정답은?
  • 3
    ‘옥탑방의 문제아들’ 화성 연쇄살인 사건, 사건 현장의 ‘허수아비’에 적힌 문구는?

사회 최신 뉴스

  • 1
    덕자母, 턱형이 해준 것? "성냥 한박스·휴대폰·대나무 4m"
  • 2
    강태오, 주지훈 때문에 실시간 검색어 장악 "호평 아니었다"
  • 3
    성현아 남편, 사건 무혐의 판결 後 비보…168억 횡령 혐의 수배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